train_for_eating train_for_eating

3,698 posts   41,612 followers   987 followings

이준호(Phil)  1989. #이준호의보디빌딩칼럼 I love Bodybuilding Raw Bodybuilding 꿈을 쫓는 당신을 응원합니다 👍 Personal page : @train_for_eating_personal

California Pro Recap

This show showed the gap between @nathandeasha and other pros. Last week, People were talking about @rafabrandaopro , he could've been placed higher, which I agree. But this young potential needs a time to be there and fight with the big boys like Nathan. He looks good but Nathan was so much better. And I was so impressed by seeing @sas_heirati pakage he brought. He is known as hard worker who trained like a savage with @trainedbyjp
This show was battle between Rafael and Sas. Those two awesome competitors were so close. It was like 'apples and oranges'. @ifbbprojoshwade brought his best and he placed 4th. I do believe he can be top3 competitors at anyshows. Josh with better arms can be really serious. @sadekmilan did his best but I think he needs a another year to add more quality mass on his frame. @lionelbeyeke looks better than NY but glutes and hams he has wouldn't let him top spots, he really needs to bring those up.

칼리프로 후기

이번 쇼에서 네이단과 다른 경쟁자의 클래스가 명확히 나뉜다는 것이 증명되었다고 봅니다. 지난주부터 라파엘 브란다오(24세)라는 신성을 네이단과 비교하여 네이단의 위치를 깎아내리는 의견들이 많았으나 이번쇼를 통해 특히 옆에설 기회를 가진 라파엘이 네이단에 비해 많이 부족하단 것이 보여졌습니다. 오히려 쇼는 라파엘과 사산 하라티의 대결구도로 보여졌습니다. 조던 피터스와 시합전까지 고중령 트레이닝 고수하는 사산의 강도는 실로 엄청나보입니다. 조쉬는 전에 소개했듯이 어떤쇼에서도 퍼스트콜아웃에 불릴 살인컨디션의 소유자입니다. 그가 팔에 매스를 더얹은날이 큰위협이 될것입니다. 212부터 눈여겨보던 사덱에겐 1년의 솔리드한 오프시즌이 더 필요해보였습니다. 아직 오픈에서 경쟁하기엔 작습니다. 라이오넬은 지난주보다 더 날섰지만 햄스트링과 둔근을 잡지못한다면 더는 심판들이 늘 똑같은 약점을 보이는 그에게 눈길을 주지 않을 것입니다.

@mrolympia08 2013 Prague

Uncle Dex with Hiphop music 🎶

But I love Dex with smooth R&B more.

@ifbbprojoshwade
Josh is the most conditioned guy at the NY pro show. Despite the bad lightening of NY pro, his separations were clearly showing. And this is so called 'conditioning'. I would say Josh wasn't the genetically gifted guy like Juan and Nathan. But he did a tremendous job at the NY. His stronggest point wasn't only condition. He got every muscle insertions including lowerback. I don't think his size is small compared to top levels but he needs to bring those arms up, which makes him be up there and fight with the big boys.
Plus, he really reminds me Dorian Yates. 👍👊 조쉬 웨이드야 말로 뉴욕프로에서 유일하게 100% 컨디션을 끌어왔던 선수였습니다. 안좋은 조명에도 그의 선명도는 너무나 명확했습니다. 그리고 좋은 컨디션은 어떠한 조명에서도 빛을 발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조쉬를 절대 축복받은 유전자를 갖은 선수라 여기진 않습니다만 그가 가진 포텐셜을 거진 다끌어올리는 선수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그의 장점은 비단 컨디션만이 아니라 큰 약점이 없다는 것도 한몫합니다. 그가 허리사이즈의 증가없이 팔 사이즈만 올린다면 정말 위협이 될만하다고 생각합니다. 컨디션을 매쇼에서 100% 끌어올리는 선수야말로 역전의 조커카드가 될 수 있습니다.

@roellywinklaar
Before left humanity

2010 prep

New York Pro 2018

Top2 battling
1st @shaunclarida
2nd @zanewatson_ifbb
Two different shape of bodybuilders battling at the NY. Zane got that crazy grainy looking physique with Classic shape. Shaun got that 3d roundness on his body.

거칠고 얇은 스킨을 가진 클래식 보디빌더 느낌의 제인과 작은 조인트와 체형에도 근육을 꽉채워 3d효과를 보이는 숀의 대결입니다.

@durrahifbbpro
From Canada, 212 is now a war. There are so many great athletes out there and seeking for top spots. And me as a bodybuilding enthusiast, there are few bodybuilders I've seen. Here is the guy I can call serious threat to any top guys in this division. NY pro was stacked. Shaun looked like little version of Flex Wheeler and Zane was the art himself. And here is the guy who did really amazing job on stage. Thick and separated back, straited glutes and hams have been always pleasure to see. And he got those all. He will battle with Zane again. Honesty I thought he was third. I love 3rd guy @ahmedwardany But he was not good as previous shows he did. If he built up those quads more, I would say this guy can be next deal.

뉴욕프로 212 4위로 마무리를 한 캐나다의 @durrahifbbpro 입니다.
두껍고 잘 나뉜 등과 갈라진 둔근과 햄스트링은 그의 강점입니다. 그의 몸엔 많은 근육이 있음에도 플로우가 있습니다. 넓게 전면에 퍼진 광배가 그의 얇은 허리를 더욱 부각시킵니다. 이 선수가 대퇴사두 사이즈를 조금더 붙인다면 프로쇼 우승은 물론 올림피아 탑선수들과도 견주리라 믿습니다. 이번 토론토 프로에서 제인과의 재대결이 기대되는 선수 중 한명입니다. 꼭 올림피아 무대에서 보고싶네요. *저랑 디엠중인데 올해 토론토를 마지막으로 시즌오프하고 사이즈붙이는데 주력한다 합니다.

@regangbodybuilding
No need a word.
Well deserved.
New threat to Classic Physique. He may be the biggest looking guy of CP.

리건 정말 예상하지 못했습니다. 훌륭합니다. 기존의 클래식피지크 선수들과 다르게 굉장히 커보이는 장점이 있습니다.

@nathandeasha
It's so funny people are talking shit before footage came out. Well deserved champion. So much improvements on him. Even retards can notice that. Congrats! Champ.
영상이 나오기도 전에 몇장의 사진으로 선수를 욕하는 사람들. 영상은 거짓말을 안합니다. 뉴욕프로 챔프의 위용을 고스란히 담았습니다. 이 기세로 올림피아 탑5까지 가시길

@zanewatson_ifbb
This is the art. He brought everythings people wanna see on bodybuilding stage. Look how beautiful his posing is. Mass combined with amazing condition makes audiences happy. And he reminds us Golden Era of Bodybuilding. Can't even express this beauty anymore. This is gonna be my favorite posing routine in my book.

사이즈 컨디션 포징 미적라인 어떤것이든 말해보세요. 그는 다 가지고 있습니다. 골든에라를 연상케하는 라인과 외모, 포징은 현 보디빌딩에 필요한 숙제없이는 망가지기 마련이지만 그는 현 보디빌딩이 요구하는 숙제마저 해결한 전천후 완벽에 가까운 보디빌더였습니다. 아름답다는 말을 아끼지 않고 할 수 있었던 제인의 포징에 기립박수를 보냅니다.

Before I write this, I wanna say I love @luimarco and love what he's been doing. I've been enjoying to watch his contents.
Back to point, Lui became some kind of religion. Most of his fans don't know about Bodybuilding well. They just believe whatever Lui said.
First, Lui mentioned Nathan's midsection got worse. And he posted some comparison photos. I'm not gonna denying his opinion. But the photos he used are exaggerated. Nathan simply crunched his abs at NYpro 2018 because size game could make his midsection faded. But other than that, he brought the biggest and craziest fullness on stage with proper condition. Plus, Lui brought Matt and Dallas on his recent post, He threw shits and people loved to bite that. I read that like this, Matt killed Dallas and he is now killing Nathan. This is the worst shit I've ever seen. I'm fucking done with Lui's shit talk.
Second, Lui mentioned that Mr.Brandao is disregarded, which I agreed but had a no idea why he called Nathan 'Deformed freak'. Nathan smoked the shit out of Brandao when it comes to size. Both were bringing good condition. But size Brandao has couldn't beat these day's freaks.
Third, 90s Bodybuilding was amazing, which I agreed 100%. But I think that the lightening NY pro was the worst. I agreed that Most of top guys couldn't bring their 100% pakages. I was also disappointed by that. But it is sick and disgusting how people talk shit on Lui's comment section. And I really want them to know what they are saying. There is a no clue.

이 글을 쓰기 전, 루이에게 미움의 감정이 없다 하고 싶습니다.
루이는 신종 종교가 된 듯합니다. 그의 팬들은 그가 만드는 논란에 열광하고 차마 눈뜨고 볼수 없는 댓글을 답니다.
첫번째로 루이는 17년도 네이단의 올림피아 사진과 어제의 18년도 네이단의 프론더블바이셉스 포즈를 비교하며 그의 트레이너 맷잰슨을 들먹였습니다. 또한 맷잰슨이 달라스의 전 트레이너라는 떡밥을 던집니다. 이것은 바꿔말하면 맷이 또다른 희생양을 키워 죽음으로 몰고 있다고 말하는 겁니다. 네이단은 분명 역대급 거대한 사이즈를 가지고 나왔고, 그에따라 허리가 굵어졌을 것입니다 하지만 17년도 올림피아와 18년도 뉴욕프로에서의 네이단 포징은 포징자체의 방법이 다릅니다. 네이단은 이번 뉴욕프로에서 복부를 짜는듯한 1번 포즈를 취했고, 그로인해서 희미해진 복근을 조금이나마 보일 수 있는 대신 허리가 굵어보였습니다. 루이는 요 근래 논란의 중심에 늘 서있습니다. 이번 떡밥 역시 루이를 종교처럼 생각하는 팬들이 신나게 물어뜯고 있습니다. *I know you are gonna block me @luimarco

Recap of NY pro
뉴욕프로 후기
Men's Open
Nathan won well deservedly. This might be the biggest version of himself. His condition was great as always. Juan was chasing him. But he had a little bit of water on his upper body. His quads looked small compared to upper body but his hamstring looked amazing. Jon brought full 3d bellies but he held a bit of water. Akim did a great job not like a last year but judges don't like his physique. Lionel... Actually I gave up on him. He failed again. Sadek needs a time to get bigger.
212 division
Zane was the most conditioned guy on stage. But perfection and muscle bellies Shaun brought didn't give a change to other competitors. Zane did his best but his structure is too big to 212.
Classic Physique
Regan was a lot bigger and thicker than others. He showed how bodybuilder could beat CP competitors. It was really impressive he doesn't look small and depleted with his weight limit.
오픈디비전
네이단은 전에 볼수 없던 사이즈와 컨디션으로 올림피아 탑7의 면모를 보였습니다. 후안이 바짝 추격했으나 상체에 담은 수분과 대퇴사두 사이즈를 살리지 못한 부분이 네이단 옆에서 약점으로 작용했습니다. 존은 사이즈게임에 집착했고, 둔근 햄스트링 외에 모든 부분에서 컨디션이 부족해보였습니다. 아킴은 작년보다 나은모습이었지만 심판들이 선호하지 않습니다.
212디비전
제가 우승후보로 뽑았던 제인은 역시 예상대로 가장 훌륭한 컨디션을 가져왔지만 212 디비전에서 조금은 큰키와 긴 팔다리가 채워도 모자른 밑빠진 독으로 작용했고, 빈틈이 되었습니다. 제인은 오픈을 고심해야할듯 합니다.
클래식피지크
리건은 막바지에 클래식피지크로 전환하여 출전하였고, 너무나 완벽한 승리를 가져왔습니다. 그가 가진 햄스트링 두께 사이즈는 클래식피지크 선수들을 초라하게 만들었습니다. 보디빌더의 면모를 보여줬습니다. 제 예상과 달리 체중을 맞추고도 전혀 말려보이지 않는 리건이 대단합니다.

1999 British Grand Prix
@ronniecoleman8

There is nothing better than watching 90s posing with 90s R&B.

90년대 음악과 어우러진 90년대 포징을 보는 것만큼 즐거운 일은 없습니다.

Most Popular Instagram Hash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