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Gain and Get More Likes and Followers on Instagram.

#소설가

9611 posts

TOP POSTS

.
그렇기에 홍콩은 어쩐지
이름을 부르는 것만으로도
기분 좋아지는 도시다.
- 영화 같은 홍콩, 최민석 –
.
.
#별들이_소곤대는_홍콩의_밤거리🎵
.
.
#여행을일상처럼
#제주항공
#홍콩을일상처럼
#여행을소설처럼
#영화같은홍콩
#소설가 #작가
#최민석 [@run_write_sing].
.
.
2012 오늘의 작가상 수상작,
장편소설 [능력자] 저자.
최민석 작가의 색다른 여행이야기✒❤


"가난이 뭐야?"
.
"형 주변사람들은 대신, 마음이 가난하잖아요."
.
"마음이 가난한 게 낫지 않아?"
.
#소설가 #임수현과의대화 🎵🎶🎵

햇살이 좋았던 지난 금요일의 촬영. 스쉐유저 한솔님의 가방 소개가 한창입니다! 1월 말 스타일쉐어에서 풀 영상이 공개돼요! 👏🏻🙆🏻 #스타일쉐어 #소설가 #소녀들의설레는가방공개

:
오늘 하루만큼은 최악의 하루였을지 몰라도, 결국 그 끝의 이야기는 해피엔딩일지도. 그리고 우리의 삶도 이 영화와 다를 게 없을 거라는 작은 바램. - 최악의 하루 #2
.
#Lunainstagram_영화
#최악의하루 #영화 #명대사 #소설가 #작가 #일본 #영화 #관람 #영화스타그램 #무비 #무비스타그램 #movie #연기 #희망 #꿈 #해피엔딩#👍🏻 #한국 #영화스타그램 #럽스타그램 #데이트 #카페 #산책 #이별 #사랑

#소설가 #김중혁 #김중혁작가 #가든헤어 #휴이
일단 사인부터~~~~
나도 진정 글 잘 쓰고 싶다...
하지만 책 보는건 ㅠㅠ

소설가 김연수가 어린 아이였을 때부터 중년이 될 때까지 체험한 사랑, 자연, 문학, 사람
그리고 지지 않는다는 말 ⠀⠀⠀⠀⠀⠀⠀⠀⠀⠀⠀⠀⠀⠀⠀⠀⠀⠀⠀⠀⠀⠀⠀⠀⠀⠀⠀⠀⠀⠀⠀#김연수#소설가#산문집#책추천#지지않는다는말#최고의인생#마음의숲#김연수산문집#가을에읽기좋은책#책속한구절

#발자크와_바느질하는_중국소녀

87p

"발자크는 그 애의 머리에 보이지 않는 손을 올려놓은 진짜 마법사야.
그 애는 전과는 완전히 달라진 모습으로 몽상에 잠긴 채 한참을 그러고 있다가 정신을 차렸지.
그러고는 네 점퍼를 자기가 입었어.
꽤 어울리더군.
그 애는 자신의 살갗에 닿는 발자크의 말들이 행복과 지성을 갖다줄 거라고 말했어." 바느질 처녀의 반응에 황홀해진 우리는 그만큼 더 그 책을 돌려준 일을 후회했다.

197p

뤄가 읽어주는 소설을 듣고 있으면 급류의 찬물로 잠수하고 싶은 욕망이 일었어.
왜냐고?
욕망을 채우고 싶어서지!
때론 가슴에 담은 것을 입 밖으로 말하지 않고는 도저히 배길 수 없을 때가 있잖아!

#다이_시지에 지음 #소설가 #영화감독 #영화 #연출 #중국 #문화대혁명 #소설 #문학 #고전 #발자크 #금서 #현대문학 #장편소설 #독서 #책스타그램

MOST RECENT

-
참 끝의 끝까지도 덤덤한 녀석이었다. 난 가끔, 그 덤덤함 때문에 가슴이 짓이기는 아픔도 맛봐야 했고, 눈물을 따로 담아두는 방법도 배워야 했다.
-
소설 '지평선을 걷는 소년' 中

🔹_[현대예술의 거장! _알베르토 자코메티 서울특별展] _Alberto Giacometti (1901 - 1966)
_
[알베르토 자코메티 _스위스 _조각가, 화가 _1901 - 1966]
"실존의 고뇌를 조각으로 표현한 알베르토 자코메티!"
_
나는 알베르토 자코메티가 그의 인생에 있어서
어떤 것이나 사람을 단 한번이라도 경멸의 눈으로
바라 본적이 있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모든 사물과 사람은 그 각각의 소중한 고독,
그 자체로 그에게 비추어졌을 것이다”
<소설가 _장주네>
_
■ 현대예술의 거장! "알베르토 자코메티 서울특별展"■
🔹주관 : 문화로 정신을 깨우는 기업 _코바나컨텐츠
🔹전시장소 : 예술의 전당 _한가람디자인미술관
🔹전시기간 : [2017 12 21 - 2018 04 15]
_
알베르토 자코메티!
아무도 모르게 깊숙한 곳에 감춰둔 삶의 비장한 사유!
그 슬픈고뇌와 절대고독속 소중한 그의 이야기가 곧 우리와
함께 합니다.
_
#코바나컨텐츠 #현대예술의거장 #알베르토자코메티 #자코메티 #실존주의 #조각가 #조각 #조각상 #화가 #AlbertoGiacometti #Giacometti #アルベルトジャコメッティ#sculptor #회화 #데생 #드로잉 #문학 #소설가 #작가 #글귀 #고독 #눈빛 #분위기 #예술의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 #문화생활 #미술관 #exhibition #전시 #전시회
_

이 책이 세상에 존재하는 이유
저자 : #가쿠다미쓰요
역자 : #민경욱
.
이 낡고 난해하고 누구의 것인지 모르는 책은 세월이 지날수록 의미가 변한다. 슬픈 일을 한번 경험하면 의미가 바뀌고, 새로운 사랑을 하면 다시 의미가 바뀌고, 미래에 대한 불안을 느끼면 또 의미가 바뀐다.
.
.
#이책이세상에존재하는이유 #가쿠다미쓰요 #かくたみつよ #角田光代 #KakutaMitsuyo #소설가 #민경욱 #미디어2점0 #book #bookstagram #책 #책그램 #도서 #독서 #2u #2utou

소설가 김연수가 어린 아이였을 때부터 중년이 될 때까지 체험한 사랑, 자연, 문학, 사람
그리고 지지 않는다는 말 ⠀⠀⠀⠀⠀⠀⠀⠀⠀⠀⠀⠀⠀⠀⠀⠀⠀⠀⠀⠀⠀⠀⠀⠀⠀⠀⠀⠀⠀⠀⠀#김연수#소설가#산문집#책추천#지지않는다는말#최고의인생#마음의숲#김연수산문집#가을에읽기좋은책#책속한구절

-
거짓말처럼
최근의 기억이 더 떠오르지 않는다
그렇다
잊고 잊혀지는 일에는
시간의 연속성 따위는 중요치 않나보다

#전작가 #소설가 #글 #여행 #음악 #추천곡 #음스타그램 #writer #traveler #life #music #vocal #art #musician #artist #cozy #love #hate #peace #melody #추천곡

답은?

한옥에 내린 가을 🍂

우리 아빠는 소아마비가 있다.
한쪽 다리가 짧다.
아주 어린 나는 그런 아빠가 창피했었던 적이 있었다.
매달 17일은 아빠의 월급날이었다. 넉넉지 못한 형편으로 아빠의 월급날이면 신포우리만두에서 외식을 했었는데 그때마다 칼국수와 만두를 먹었던 기억이 있다. 거기에는 또 하나의 기억이 나를 따라온다. 번화가에 자리하고 있었던 칼국수 집이었기에 나는 항상 엄마 손을 잡고 아빠를 앞장 세웠었던 기억...
나의 이런 부끄러운 행동은 고등학교 때까지 이어졌다. 옷을 사러 갈 때도 혼자 갔고 아빠가 나를 데리러 올 때도 아빠는 차안에서 나를 기다렸다.
이기적이었다. 아빠의 다리가 점점 약해지고 있다는 것을 인지도 하지 못하고 그렇게 나는 35년 동안 아무렇지 않게 지난날을 모르는 척 외면하고 살아왔다.
올해 겨울 누나에게 전화가 걸려 왔다.
소아마비를 가진 사람들을 위한 신발이 있다는 거였다. 서울에서만 팔고 있는데 직접 가서 맞춰야 한다고 했다. 걸음걸이를 보고 석고로 발 모형을 뜬다음 얼마나 양 다리가 차이가 나는지를 정확하게 알아야 신발을 맞출 수 있다고 했다.
그 때 나는 생방송 뉴스를 할 때였고 누나와 아빠가 온다는 날이 생방송이 있는 날인지라 살짝 짜증을 냈었다. 하지만 나도 아빠가 되었기 때문일까? 누나와 아빠의 시간에 맞춰 시간을 조정하고 함께 신발을 맞추러 갔다.
그곳은 아빠와 같은 사람들이 많았다. 오랜 단골인 사람들이 자연스럽게 신발을 주문하고 사가고 있었다. 우리 가족은 낯선 환경에 적응하지 못했다. 버벅거리며 주인이 하라는대로 아빠는 런닝머신 위에서 걸었고 발 모형을 만들었다.
주인은 아빠 어깨와 허리를 자 비슷한 걸로 재보더니 한쪽 다리가 짧아 허리도 휘고 어깨도 한쪽이 많이 내려갔다고 말했다. 자세히 볼 필요도 없이 대충 봐도 확연하게 차이가 났다. 나는 그것도 모르고 지금까지 살아왔던 것이다.
누나는 나에게 너무 오래 아빠가 치료 없이 살아와서 장기도 한쪽으로 다 쏠려 있다고 했다. 나는 미안한 마음으로 아빠를 바라봤다. 애틋함으로 바라본 아빠는 작아져 있었다. 허리고 살짝 굽고 소아바미를 앓은 다리는 뼈만 앙상하게 남아있었다.
주인은 샘플 신발을 아빠에게 신어보라 했다. 두 다리를 정확하게 맞춘 신발이었는데 아빠는 신발을 신자 기우뚱 하며 잘 걷지 못했다. 평생 정상적인 걸음을 걷지 못했기에 정상적인 걸음이 오히려 부담이 되었던 것이다.
허리고 아파온다 했고 평범한 걸음이 오히려 낯설게 느껴졌다. 주인은 처음에는 허리도 많이 아프고 여기저기 통증이 몰려 올거라고 했다.
나는 지난 시간을 돌아봤다. 내가 돈을 벌기 시작한 때가 언제였었지?
비싼 구두를 신고 행사를 다닌다는 명목으로 신발장을 열면 한정판 운동화와 반짝이는 구두가 쌓여있는 나였다. 사놓고 신지 않아 먼지가 쌓여있는 신발들도 있었다.
후회. 미안함이 나를 엄습했다.
한 켤레에 35만원이라는 이야기에 놀랍지도 않았다. 그저 나는 카드를 내밀었고 집에서 신을 수 있는 신발까지 맞춰달라는 말만을 할 수 있을 뿐이었다.
더욱 깊고 먼 과거를 돌아봤다.
아빠는 3만원이 넘는 신발을 신었던 기억이 없다. 메이커가 달린 신발을 신었던 기억이 없었다. 그날도 그랬다. 아빠의 신발은 낡았고 헐어 있었으며 전혀 발에 맞지 않는 신발이었다.

#소재원 #육아스타그램 #강남 #소설가 #소설 #책 #독서 #아기 #아기사진 #김포 #작가 #글쟁이 #소명 #아빠 #부모 #육아 #부부 #사랑 #좋은글 #행복 #여행 #기독교 #예수님 #주님 #축복 #소통 #천주교 #먹스타그램 #맛집 #苏在沅

우리동네 1500원 짜리 짜장면과 5000원 짜리 탕수육. 중학교 때부터 지금까지 줄곧 제자리와 가격을 지켜오신 만리장성 사장님. 리스펙트합니다.

#만리장성 #명물 #짜장면 #탕수육 #초저가 #가성비 #판암동 #이글루 #양아치 #작가 #소설가 #반백수 #작업 #데일리 #일상 #소통 #대전 #매력 #맛집 #소통

#발자크와_바느질하는_중국소녀

87p

"발자크는 그 애의 머리에 보이지 않는 손을 올려놓은 진짜 마법사야.
그 애는 전과는 완전히 달라진 모습으로 몽상에 잠긴 채 한참을 그러고 있다가 정신을 차렸지.
그러고는 네 점퍼를 자기가 입었어.
꽤 어울리더군.
그 애는 자신의 살갗에 닿는 발자크의 말들이 행복과 지성을 갖다줄 거라고 말했어." 바느질 처녀의 반응에 황홀해진 우리는 그만큼 더 그 책을 돌려준 일을 후회했다.

197p

뤄가 읽어주는 소설을 듣고 있으면 급류의 찬물로 잠수하고 싶은 욕망이 일었어.
왜냐고?
욕망을 채우고 싶어서지!
때론 가슴에 담은 것을 입 밖으로 말하지 않고는 도저히 배길 수 없을 때가 있잖아!

#다이_시지에 지음 #소설가 #영화감독 #영화 #연출 #중국 #문화대혁명 #소설 #문학 #고전 #발자크 #금서 #현대문학 #장편소설 #독서 #책스타그램

- 검은색 건물과 캐시 뮤직 연습실 -

한 달 만에 웹소설 연재했어요.
한 달 동안이나 글을 못 쓰다니...
다시 쓸 수 있어 다행이라고 느끼고있고 후련합니다^^
.
소설 「싱글벙글 고시원」 보시려면

http://mm.munpia.com/?menu=novel&id=44586/44586
(웹소설 사이트 문피아)

위 주소로 가시면 되는데
인터넷에서 싱글벙글 고시원
검색하시면 나옵니다^^
.
스물아홉 살의 코러스 가수 연분홍이
검은색 건물 지하에 있는 묘한 분위기의 연습실 '캐시뮤직'에 찾아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입니다.

노래, 가족, 장사, 연애...
모든 게 서바이벌인 여성 연분홍의 이야기,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

일요일 밤, 좋은 시간 되세요♥

#웹소설 #싱글벙글고시원 #북트레일러
#고시원 #연습실 #소설 #김성진
#홍차임 #연분홍 #황윤희
#송시경 #연재 #장편소설
#writer #webNovel
#소설가 #건물주 #임대차 #세입자 #서바이벌 #문피아 #네이버웹소설
#hahahohoDormitory

Most Popular Instagram Hash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