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Gain and Get More Likes and Followers on Instagram.

#돌멩이

7330 posts

TOP POSTS

ㅁㅇ💕
ㄴㅁㅇ💕
#새벽감성 #11일 #금요일밤
#돌멩이 #꿈
ㅇㅇㅎㄴㄱㅇㅇㄱㅎㅈㅅㅇ🙏

어둡고 컴컴한 초행길이라 무서워서 돌멩이들고 정상에 오르다가 시민 2분을 만나 돌멩이를 내려놓고 함께 올라왔다.
별똥별이 우수수 떨어지면 소원도 우수수 빌어보리라 🙏🏻 #오리온자리 #돌멩이

#물수제비 뜨는 사람들을 보곤
따라한다며 물가에있던 #돌멩이 물로 다던지시던 밍기기

나히이모는
저러다 밍기기때매 물수위 높아지겠다며
걱정해주고.

소헌이모는
어디서 애얼굴만한 돌을 자꾸만 가져다 주고.

잘들놀다가 옴

#문광저수지#은행나무#가을#주말#가볼만한곳
#괴산#오창맘#아들엄마#37개월#네살#아들#육아소통#장남#마이크로킥보드#형제엄마#솜사탕#5000원

다음생엔 #돌멩이 로 태어나서 아무것도 안하고싶다.

ㅋㅋㅋㅋㄱㅋㄱㅋㄱ
@song2un
같이돌멩이로태어나장😂

[오프라인 입고] 브랜드 돌멩이의 손수건 입고되었습니다. 책 읽는 물개(화이트) 폴라 베어(그레이) 그림이 프린팅된 린넨 손수건입니다. 린넨 특성상 사용할수록 부드러워지고 자연스러운 구김이 있습니다. #onemorebag #원모어백 #돌멩이 #손수건 #연희동은는

오전에 꿀촬하고 갑니다~^^♡
#영화 #돌멩이
건이가 넘나 좋아하는 김대명 배우님과 세번째 만남,,,🤗
스텝분들 대부분이 전에 골든슬럼버 촬영때 만났던 분들이라 다 반가워 해주셔서 넘 감사하고 좋았네요~^^
#김정식 감독님
#김대명 #송윤아
#소품촬영 #테스트촬영
#김건
#아역배우 #아역모델 #신스틸러
#키즈모델 #광고모델
#영화배우 #영화인🎬
#미메시스엔터테인먼트

@g1_v #인도 노란 #돌멩이 그리고 #큐앤고

MOST RECENT

오랜만에엄청수다❣️Birds of a Feather🍽
#Tuesday#Brunch#돌멩이 ㅋㅋㅋㅋㅋ

🐙배근🌳
나도 풍경그림을 그려보고 싶었어요.
나무 명암도 잘 넣고 무채색도 만들어 보았어요.👏🏻
물속에는 문어와 불가사리가 빠지면 섭섭하니 넣어줬어요~😏
-
#그림#그리기#미술#아동미술#아동수채화#나무#돌멩이#명암#물#문어#물고기#거북이#사슴벌레#하늘#나#풍경화#수채화#물감#7살

#LG전자#평택#교육#돌멩이 흐트리고 싶다..ㅋ

#

군상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진 실 된 감 정 들.

그대는 어디에.,.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열세번째감각 #돌멩이 #공감 #조수광 #감성 #인스타그램 #그대 #힐링 #얼굴 #마음 #표정 #사람 #군상 #포토그라피 #stoneart #art #you #photography #expression #missing #face #heart #love #whereareyou #design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music 🎧 Helen Jane Long - Expression

.
자~~ 내가 줄게 돌멩이 밖에 없어..ㅎㅎ
.
이거가져~ 빼지말고 가져~~~
.
.
안받으면 먹어!!!!!ㅋㅋㅋㅋㅋ
.
아빠 정신줄 놓고 홍대에서 데킬라 마신날ㅠㅠ
지후야 아빠가 미안....
.
#홍대 #퀘사디아 #호세쿠엘보 #26개월 #야간음주 #아빠가미안해 #몇개월만에외출 #돌멩이 #목각인형 #아동패딩조끼 #기모후드티 #와이드면팬츠 #컨버스

#그향
온도에 따라, 반짝이는 #운석 처럼
강가에 매끈한 #돌멩이 처럼
-
천연왁스로 만든 #페블캔들 #돌멩이캔들
JH쌤 HR쌤 #수강생작품
-
🕯자격증/ 취미반/ 원데이/ 특강
📞010-9377-6542
📲카톡: chjiae6542
-
#캔들 #캔들공방 #공방 #대구캔들공방 #대구공방 #캔들자격증 #캔들크래프트 #취미 #원데이클래스 #수업 #핸드메이드 #좋아요 #데일리 #이쁨 #바닷가 #선물 #자연주의

오전에 꿀촬하고 갑니다~^^♡
#영화 #돌멩이
건이가 넘나 좋아하는 김대명 배우님과 세번째 만남,,,🤗
스텝분들 대부분이 전에 골든슬럼버 촬영때 만났던 분들이라 다 반가워 해주셔서 넘 감사하고 좋았네요~^^
#김정식 감독님
#김대명 #송윤아
#소품촬영 #테스트촬영
#김건
#아역배우 #아역모델 #신스틸러
#키즈모델 #광고모델
#영화배우 #영화인🎬
#미메시스엔터테인먼트

시지프스의 모래해변 - #신용목 #누군가가누군가를부르면내가돌아보았다
_

물가에 가면 물속 돌을 오래 들여다보았다. 보석 같기도 물의 알 같기도, 나 같기도 전혀 다른 타자 같기도 한 그것을 꺼내 보기도 하다가 어떤 것은 집에 가져왔다. 내가 생각한 돌, 내가 가진 돌에는 내 기억과 환상이 고스란히 들어있다. 그러나 누군가 각각의 돌에 대해 묻는다면 나는 뭐라 답할 수 있을까. 내 경험과 인상에 대해서 말할 수도 있고, 돌이 있었던 장소나 성분에 대해 말할 수도 있지만 돌의 처음과 끝 그리고 본질에 대해서는 결코 말할 수 없으리라.
_
신용목 《누군가가 누군가를 부르면 내가 돌아보았다》 시집도 그런 궁지를 말하고 있다. “누군가가 누군가를 부르면 내가 돌아보았다” 시구가 있는 #모래시계 시에서 ‘모래시계’도 ‘돌’과 같은 형국이다. 모래시계는 끝없이 자리바꿈으로 시간을 재는 기계다. 모래시계는 자체가 시간을 말해주지 않는다. 그것을 움직이고 바라보는 주체에 의해 시간은 측정되고 경험된다. 주체도 환상이라는 문제까지 가져오면 앞으로 나아가기 더더욱 어렵겠지. 이런 복잡한 지경에 대해 #나는알고있거든 시는 서사로서 보여주고 있다면, #모래시계 시는 환상성으로 그 교차와 중첩의 풍경을 그려내고 있다. 화자는 잤던 잠을 또 자고 꿨던 꿈을 또 꾸며 모래시계에서 모래알들이 떨어지듯 이름이 부서지는 것을 목격한다. 모래는 해변으로 바뀌고 이 모래가 다 어디서 온 건지 알 수도 없다. 모래처럼 “누가 누군지 알 수 없”어 “누군가가 누군가를 부르지 않아도” 돌아보았다. 비슷한 정황을 일찍이 이장욱 시 "삼 분 전의 잠"에서도 본 적 있다.
_
누군가가 누군가를, 무언가가 무언가를 계속 가져오며 일어나는 충돌, 거기서 일어나는 환기는 창작의 강력한 자장(磁場)이기도 하지만, 신용목은 이 시집 첫 시 「후라시」부터 내내 하나의 화두로 추적하고 있다.
_
“동그라미는 왼쪽에서 태어납니까/ 오른쪽으로 태어납니까//왼쪽으로 태어난 동그라미의 고향은 오른쪽입니까 어디서부터/ 오른쪽은 시작됩니까// 동그라미를 그리는 자는 동그라미의 부모입니까” ㅡ #후라시
_
“누가 돌을 던져서, 허공의 어디쯤 깨져나간 것이 내 머리는 아닐까? 세계의 뚫린 구멍이 내 생각은 아닐까? 그 둥근 틈으로 모든 침묵이 날아가버려서//우리는 취하고//하나씩 가로등에 매달려 떨어지지 않는 불빛처럼,//끔찍한 일이다.// (중략) // 유리창이 깨지듯 잠이 깨 손으로 얼굴을 감싸쥐면, 오래전 날아온 돌멩이가 잡힌다.” ㅡ #취이몽(醉以夢)
_
“끓는다는 말 속에는 불꽃의 느낌이 숨어 있다 비 오는 날 지붕이 끓는 것처럼/ 냄비 바닥의 불꽃 속에 숨어 있는 빗소리의 느낌을 라면가닥으로 삼킨다는/ 말 속에는 또 비처럼 흘러내리는 몸의 느낌이 있다” ㅡ #산책자보고서
_
“왜 여름과 가을이 가을과 여름이 방을 따로 쓰지 않는지 몰랐다 왜 밤과 낮이/ 한몸으로 뒤엉켜 나뒹구는지// (중략) // 왜 몸과 몸이 마음과 마음이 그 시간을 견딜 수 없었는지 몰랐다 왜 너와 내가/ 그 방에 갇힐 수밖에 없었는지” ㅡ #사과
_
자신을 #돌멩이 에 투영하며 존재론적 #울분#슬픔(“이 슬픔엔 규격이 없다”, “슬픔은 대규모로 일어난다”)의 긴 운구 행렬을 보여주는 시인의 연유는 모래시계만큼 오래된 인류의 질문ㅡ“나는 누가 이렇게 오래 들어올리고 있는 술잔일까?”(#귀가사(歸家辭)) ㅡ과 다르지 않다. 자주 거론하는 아버지의 죽음이 물음을 더 깊게 만든 이유 같다. 종교가 지금껏 작용하고 있는 것처럼 이 시집에 답을 물어볼 만한 존재-신이 자주 등장하는 것도 마찬가지 연관성이 있다. 입 없는 목소리들이 이름을 부르는 것을 계속 듣는 연유도 그러하겠다.
_ “언제나 부르는 사람의 바닥이 가장 깊어서 그 아래 낮에도 고여 있는 밤처럼” ㅡ #그림자섬
_
※ 이 시집에 대한 허수경 시인의 추천글은 장 그르니에 《섬》의 서문을 쓴 카뮈의 글만큼 인상적이다.
_
#한국문학 #시 #창비시선 #북스타그램

끙차끙차💦 새가족 햄찌 돌멩💓
#햄스터 #햄스타그램 #햄찌 #일상 #돌멩이 #돌멩스타그램

#돌멩이 같지만 #치킨 #🍗 이다요. 나는 #뿌링클 대신 #치토스 먹을랭! #존맛 #맛있다 #맛있어 !!!!!!!!! #모두 #치토스치킨 하세요!!!!!!! #❤️

_그날에는, 울림
.
.
.
@ulrim_
사진 @sunnny_day_

#물수제비 뜨는 사람들을 보곤
따라한다며 물가에있던 #돌멩이 물로 다던지시던 밍기기

나히이모는
저러다 밍기기때매 물수위 높아지겠다며
걱정해주고.

소헌이모는
어디서 애얼굴만한 돌을 자꾸만 가져다 주고.

잘들놀다가 옴

#문광저수지#은행나무#가을#주말#가볼만한곳
#괴산#오창맘#아들엄마#37개월#네살#아들#육아소통#장남#마이크로킥보드#형제엄마#솜사탕#5000원

돌멩이 참 제주스럽다🌚
#몇살이니

Most Popular Instagram Hash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