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조팝

299 posts

TOP POSTS

#공조팝#꽃말#노력하다
어제 저녁부터 친정엄니 가시는 날까지
매일이 노력하는 하루.
아픈엄마니까 늘 말대꾸로 잔소리에 대응했던 태도를 버리고 네,네 효녀딸처럼 굴기.

그런데,그러다가 내가 병들겠다~
아프지마세요,엄마~

이 꽃은 눈꽃이라 부르고싶다❄️
#공조팝#공조팝나무#봄꽃#아직봄

알흠다운 꽃울타리~ 수국 아니고 공조팝꽃나무랍니다 #공조팝 #공조팝나무

우리집에찾아온공조팝🌸
실물이더이쁜 위드의집포스터
@wid_home 감사합니다

#위드의집#포스터이벤트#공조팝#인테리어액자#신혼집인테리어

MOST RECENT

이 언니 완전 모델 아닙니까
꽃 선물이 어울리는 주인과 집
#핸드타이드
#다음에도모델부탁해요
#글라디올러스
#작약
#공조팝
#라넌큘러스

엄마 나도 핑크꽃인데요 라며 -

#공조팝
#작약
#글라디올러스
#라넌큘러스 .

내가 먹던 모구모구 바틀에 귀여운 꽃을 담아주구 🕊🌿 꽃 이름은 공조팝! 조팝나무의 일종인데.. 조팝이다 조밥이 아니고 조ㅂ밥도 아니야 공처럼 생긴 조팝이야. 마지막은 일주일만에 키가 쑥쑥 자란 기특한 방토 🌱🍅💛

남편, 아침에 일어나서 기절하지마
멘탈털렸지만 두근두근했던 새벽꽃시장 🥀
정리하고나서도 기운이 남아서 🙋🏻 -
#고속터미널꽃시장
#공조팝
#글라디올러스
#라넌큘러스
#히야신스
#작약
#이름모를소재
#결국또살구톤

텃밭이 있어서 즐거운 이유!
텃밭 가는 길에 피어있는 꽃들을 보는 재미.

계절마다 온갖 꽃들이 넘쳐나는 텃밭 소풍길.

오랜만에 나갔던 텃밭의 채소들은 주인의 뜸한 발걸음에도 각자의 몫을 하고 있었다.

며칠 안으로 짭조름한 방울토마토를 맛보겠구나!
엄청 커진 쌈 채소 잎도 따왔다.
쌈 채소는 다 못 먹는 일이 있어도 무조건 잎을 계속 따줘야 한다.

날씨가 따뜻해지면 금세 꽃대를 올리기 때문이다.
꽃대가 올라온 쌈 채소는 질기고 쓰다.
쑥갓도 벌써 꽃망울이 보이길래 죽지 않을 정도로만 잎과 꽃망울을 모두 따주었다. <여든두 번째 일상의 집밥>

텃밭에서 첫 수확해온 쌈 채소로 겉절이를 만들었다.
올해 처음으로 실시한 '텃밭에서 식탁까지'
예년 같았음 벌써 첫 수확한 완두 몇 알로 밥도 지어먹고, 쌈 채소의 어린잎 샐러드도 만들어 먹었을 텐데.
농사가 늦어지니 손해를 본다.
여러 종류의 상추, 쑥갓, 양상추 잎, 치커리 등등을 뚝뚝 잘라서, 고춧가루, 까나리 액젓, 설탕, 참기름, 식초, 참깨 뿌려 무쳤다.
매일 먹는 겉절이다.

냉털 주간이라 가급적 냉장고 속 재료를 활용하고 있는데, 냉동실에 어린 전복이 있다.
전복장 만들어 먹으려고 사뒀다가 시간이 없어서 그냥 얼려둔 것이다.
잘 손질해서 불린 미역과 함께 참기름에 볶았다.
쌀뜨물을 붓고 말린 곤어리를 넣은 다음 푹 끓였다.
육수를 붓고 끓여야 하는데, 요즘은 냉장고가 꽉 차서 육수를 만들어서 넣어둘 공간이 없다.
그래서 멸치나 다시마 등 국물 재료를 바로 넣고 끓이곤 한다.
곤어리는 농협에서 구입했는데, 쓴맛이 적고 고소해서 국물용으로도 좋고, 그냥 집어먹기에도 좋다.
그러나 가격은 사악한 편이다.
한 냄비에 곤어리 2~3마리쯤 넣고 끓였는데, 국물 맛이 좋았다.
들깨가루와 까나리 액젓을 넣고 끓였다.

두부는 조리하기 30분 전에 씻어서 빈 그릇에 담았다.
두부는 수분이 워낙 많은 재료라 미리 물기를 빼고 조리하면 잘 부서지지 않고, 기름도 덜 튀어서 좋다.
그냥 빈 그릇에 담아두는 것만으로도 수분은 충분히 제거된다.
다른 방법으로는 물에 살짝 데쳐도 수분 제거가 잘 된다.
물기를 뺀 두부를 나작나작하게 썰어서 기름을 두른 팬에 구웠다.
겉면이 바삭해지지 않도록 살짝 구워서 따로 그릇에 담아 두었다.
두부를 구웠던 팬에 물 약간, 간장, 맛술 약간, 설탕 약간, 편 썬 마늘을 넣고 바글바글 끓였다.
구운 두부를 넣고 졸였다.
두부를 다 덜어낸 다음 채 썬 양파를 넣고 살짝 익혔다. 설 익혔다.
찬기에 두부를 착착 깔고, 볶은 양파를 얹었다.

콩국수 만들어 먹고 남은 오이 반 개 적당한 크기로 갈라 쌈장과 함께 냈다.
주말에 시댁에서 얻어온 새송이버섯은 잘게 찢어 볶았다.
팬에 찢은 새송이버섯과 약간의 물, 굴 소스, 편 썬 마늘, 식용유를 넣고 볶다가 채 썬 당근과 청양고추를 넣고 마저 볶았다.
그때그때 조금씩 만들어 집어먹기 좋은 만만한 집 반찬이다.
시어머니께서 만드신 총각김치도 얻어왔다.
시어머니의 심심한 중부지방식 김치는 오래 놔둬도 군내가 안 나서 좋다.
깊은 맛은 안 나지만 깔끔한 맛이 일품이다.

#티니맘의작은텃밭
#일상의집밥
#올삐네집밥
#공조팝 #깨잎조팝나무

#조팝 #공조팝#문현금융혁신도시
#Bi City 몰 분양

공조팝나무.장미과에 속하는 조팝나무중 꽃차례가 가지에 산방상으로 나열되어 마치 작은 공을 쪼개어 나열한것 같아 공조팝나무라고 한다.
팝콘같기도해...^^

공조팝으로 추정되는....#공조팝#...이라 불러도 되나? #야생화#자연#시골#풍성한#여행#취미

Most Popular Instagram Hashtags